'우정'에 해당되는 글 3건

Kino

영화] 영화로 시를 읽어주던 "동주"

시를 읽었던 것이 언제인지 기억나지 않는다.
집에 있는 책장에는 시집이 있기는 하지만 한 번 읽어보는 꺼내서 읽지 않았던 것 같다.
마지막으로 산게... 기억이 안나니.. 
시집을 거의 사지 않았던 것 같다. 소설책도 요즘엔 거의 사지 않은 듯 하고... 




남은 연차를 마저 쓰기 위해서 안동에 잠시 내려왔다.
내려오기 전에 친한 후배에게 연락해서 만나서 오랜만에 영화를 보기로 했다. 
여러 영화 중에 선택한 것이 "동주"다. 시인 윤동주와 송몽규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이다. 
다들 평이 괜찮았다는 것이 주효한 것도 있었지만, 요즘들어 잔잔하고 여운이 남는 영화가 보고 싶어졌다. 
그렇게 해서 선택한 것이 "동주"였다. 




안동에서 동주는 하루에 2번 교차 상영이었다. 오후 13:20과 18:20분이었는데, 넉넉하게 18:20분 영화를 예약했다.
동주의 영화는 흑백영화였다. 유투브의 예고영상도 보지 않았던터라, 흑백영화인지도 몰랐다. 

영화는 후쿠오카 형무소에서 윤동주의 취조 장면에서 시작되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후쿠오카 형무소에서  고등형사와 취조실에서 대화하면서 동주의 이야기는 북간도에서 서울로 그리고 다시 일본으로 그리고... 형무소로... 그렇게 영화는 흘러간다. 영화가 흐르면서 윤동주의 시들이 낭송된다. 아니... 어쩌면... 낭송은 그저 부차적인 것일뿐... 시가 영상으로 다시 쓰여진다고 하는 것이 답일 것이다. 

사각사각 만년필로 쓰여진 시가 주인공의 음성으로 그리고 영상으로 다시 쓰여진 것이다. 
딱딱하게 알고 있던 윤동주의 시가 감성적으로 마음 속에 잔잔하게...
고요한 새벽 호숫물이 바람에 일렁이듯이 마음에퍼진다. 한구절 한구절... 교과서의 시들이 가물었던 마음을 적신다. 




교과서에서는 느끼지 못했던 시들이 정말... 마음을 적시고, 마음을 앓게 한다.
저 멀리 잊고 있었던 감성을 다시 일깨운다. 너무나 오랜만에 느껴서 낯선 느낌들이 다시 일어선다. 

윤동주가  딥펜과 만년필을 사용해서 시를 쓰는 장면에서 들리는 펜촉이 종이를 긁는 소리는 소싯적 내가 시를 쓰던 기억을 떠올려준다. 
쓰잘데기 없이 쓰던 시를... (지금은 내 기억에도 흔적조차 없다.) 

동주와 몽규가 문예집을 만들땐... 학창시절.. 문예부 활동을 떠올리게 한다. 다들 한두번쯤은 했었을 것이다. 

그리고... 후쿠오카에서 있었던 비인간적인 사건.... 그것이 잠시 가슴을 아프게하고... 가슴을 찢어버리고 있었지만... 서시에 묻혀버렸다. 

그렇게 영화가 끝나고... 영화속에 우리는 피아노와 기타소리는 내 귓가에 낙동강을 걷는 동안 맴돌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Foto

여행] 친구가 운영하는 게스트하우스 안동풍경 재방문

얼마 전에 포항에 잠시 내려가는 길에 안동에 들려서 포항에 다녀왔습니다.


결혼하고 난뒤에 친구의 얼굴도 볼겸해서, 겸사 겸사 들려서 안동으로 해서, 포항가기로 하고, 안동에 갔었습니다. 


이렇게 가면.. 시간은 배로 걸리지만, 가격은 비슷하거든요...





SM-N916K | 1/736sec | F/2.2 | 4.8mm | ISO-40


겨울이라서... 주변에 산에는 앙상한 가지만.. 보입니다. ㅎ 친구네 게스트 하우스 겉모습은 변함이 없군요..ㅎㅎㅎ


안은 종종 주인장 블로그 통해서 인테리어의 변화가 왔는 것을 알수 있었는데... 얼마나 바뀌었을지.. 궁금합니다.



카페 전경SM-N916K | 1/390sec | F/2.2 | 4.8mm | ISO-40


입구를 지나서 들어서니, 눈에 띄는 것은 블랙보드에 있는 시가 보이네요..ㅎㅎ 그리고, 이것저것 소품들이 더 들어왔네요..


신혼여행 다녀오면서 갖고온 티팟이나, 직구해서 모은 잔들도 보이구요.



SM-N916K | 1/370sec | F/2.2 | 4.8mm | ISO-40


그리고, 책들도 종류가 많이 늘었습니다. 책장도 전체적으로 소소한 변화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SM-N916K | 1/133sec | F/2.2 | 4.8mm | ISO-40


겨울인지라.. 지하 공간도 따뜻하게 인테리어가 변했더라구요...ㅎㅎㅎ



SM-N916K | 1/30sec | F/2.2 | 4.8mm | ISO-100




SM-N916K | 1/30sec | F/2.2 | 4.8mm | ISO-64



그리고, 객실에는 특별한 변화가 없는 것 같은데... 


친구 아버님이 하시는 서예하신 것이 좀더 늘었다고 할까요..ㅎㅎ 좋은 글로 써주신다고 합니다.



SM-N916K | 1/30sec | F/2.2 | 4.8mm | ISO-50


다락방에서 10인정도 숙박할 수 있는 장소도 있고, 6인실, 2인실, 가족단위로 숙박할 수 있는 공간도 있습니다. 



SM-N916K | 1/120sec | F/2.2 | 4.8mm | ISO-40




더불어 친구가 요즘엔 메뉴도 다양하게 해서, 홍차와 와인도 취급하더라구요..ㅎㅎ 오셔서 드셔도 되고, 


종종 작은 공연도 하고, 게스트하우스 숙박객끼리 작은 파티도 있습니다. 



SM-N916K | 1/233sec | F/2.2 | 4.8mm | ISO-40


친구가 음악을 좋아해서.. 잔잔한 음악들도 함께 할 수 있구요.. 


아.. 그리고, 친구가 안동에서 유명한 영월교에 이름을 지어서 상을 받기도 했어요..


안동 토박이가... 운영하는 곳이니... 안동여행정보도 접할 있고, 시외버스터미널에서 약 500미터 밖에 떨어지지 않아서... 


가까워서 이점도 있습니다. 또한 기차로 오시는 분을 위해서 주인장이 픽업하러 가요. ㅎㅎ


(주로 야간에 오시는 분들을 위해서)


요즘.. 신혼재미가 있어서 친구가.. 좀더 친절하게 손님을 맞이하는 느낌도 있네요..ㅎㅎㅎ


 (결혼한지 1년이 되지 않았어요.ㅋ)


친구에게 별도의 비용은 받지 않고, 그냥 우정으로 포스팅하는 것이니, 참고 하세요.


(비용보다는 가끔... 가면.. 음료한잔 정도 받고, 힐링 받고 오는 정도입니다.)


연락처는 아래와 같고, 숙박관련 문의 사항은 친구 연락처로 문의 주시면 될 것 같아요.


내일로 여행객을 위해서 할인도 하고 있으니, 참고하시면 됩니다.


주인장블로그: http://blog.naver.com/cher_

홈페이지 및 예약: www.andongpg.com 

주인장 전화:  010-9489-0683( 전화예약가능)

주소:경북 안동시 노하2길 19-5



SM-N916K | 1/24sec | F/2.2 | 4.8mm | ISO-16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Doppelganger

친구 생일에 초대...

나름대로 친한 친구에게 생일 파티 초대를 받았다...

그 친구는 나에겐 어쩌면 무척 좋은 그리고 어둠 속에서 비추어준 창문이 햇빛과 같은 존재이다...

하지만.. 그 친구는 모를 것이다.. 우리가 친구로 지낸지.. 꽤 오랜 시간이 지나도..

그 친구가 나에게 어떤 존재인지... 내가 힘들때 그 친구가 나에게 아무 말 없이..

나에게 그저 편지 하나 였지만.. 나에게 있어서 그 편지는 작은 단비와 같은 존재.. 아니..

내 인생의 어두운 한편의 빛과 같은 존재였다.. 그렇게 내 어두운 존재 같은 학창시절 10년을 보낼 수 있었다..

그 친구 생일에 부른 '친구'라는 노래.. 어쩌면 그 친구랑 부르면서 눈물을 참았던 이유가 될 수 있을 것 같다...

그 친구가 내게 좋은 친구이듯이.. 나도 그 친구에게 내가 좋은 친구이기를 기도 한다..

하늘에게 그 분께서 내 마음을 안다면.. 그 친구가 멀리 가지 않다면 내가 소원중 하나가

이루어졌다고 할 수 있지 않을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1 ]  

티스토리 툴바